• 고객센터
고객센터 > 공지사항
등록일 제목 작성자
2018-10-22 15:10:52 韓·日건설협회, 해외진출 지원방안 논의 관리자
韓·日건설협회, 해외진출 지원방안 논의
서울서, 건설협력협의회 총회 열어
한일 대형건설사 임원들 대거 참석

 

 

 

 

총회에서 한국측을 대표해 유주현 대한건설협회 회장<왼쪽서 세번째>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대한건설신문 이기쁨 기자] 한일 건설협회가 서울에서 만나 양국간 해외우수 수주사례 공유를 비롯한 해외진출 지원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대한건설협회(회장 유주현)는 12일 송파구 롯데호텔 월드에서 ‘한·일 건설협력협의회’ 제27차 총회를 개최했다.

 

대한건설협회와 日해외건설협회(OCAJI)가 1977년 창립한 ‘한·일 건설협력협의회’는 한일 양국 건설업계간 유일한 민간협력기구로 한·일 양국이 2년마다 교차로 총회를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는 건설협회 주최로 서울에서 개최됐다. 한일 건설업계간 교류협력을 바탕으로 현재 양국 건설업체들은 세계 각국에서 조인트벤처(JV) 프로젝트를 공동수행하고 있다. 한일 건설세미나와 한일 양국 공동해외현장시찰 등 각종 협력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이번 총회는 양국 대형건설업체 해외담당임원으로 대표단을 구성하고 아시아개발은행(ADB),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가 참가했다. 아울러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내실 있고 실질적인 논의의 장을 마련하고자 변화를 꾀했다. 한국은 유주현 건설협회장을 위원장으로 대림·GS·롯데·SK 등 한국의 대형 건설업체 해외 담당임원이 위원으로 참석했다. 일본은 오바야시사의 하스와 겐지 회장(위원장)과 다케나카, 후지타, 하자마, 카지마 등 일본 대형건설사의 해외담당 임원이 참석했다.

 

총회에서는 양국의 수주사례와 지원제도 등의 정보교류를 위해 ‘해외 우수 PPP 수주사례’ 및 ‘KIND의 Team Korea 추진계획’ 등 양국 정부의 해외진출지원제도에 대한 주제발표가 있었다. 특히 아시아개발은행 마닐라지부 민관협력부장이 참석해 아시아개발은행의 PPP 사업현황과 프로젝트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발행일: 2018/10/12  이기쁨 기자